안전하지 않은 물과 비위생적인 환경 속의 아이들


매년 140만 명의 아이들이 더러운 물로 인한 설사병으로 사망하고 있으며, 오염된 물로 인한 질병은 전쟁이나 에이즈보다 더 많은 생명을 빼앗아갑니다. 


아프리카 아이들은 매일 20L의 물을 구하기 위해 5시간 동안 걸어야 하며, 이러한 노동은 아이들의 목과 등에 고통을 주고, 학교갈 시간조차 없게 만듭니다.


사랑의전화복지재단에서는 식수지원 전문 비영리단체들과 함께 물 부족으로 고통받고 있는 케냐, 탄자니아를 시작으로 동아프리카 아이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식수를 제공하는 동아프리카 우물 개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.

Water Changes Everything 
물은 모든 것을 바꿀 수 있습니다. 깨끗한 물만으로 수많은 아이들이 생명을 살릴 수 있습니다.
오염된 물로 고통받고 있는 동아프리카 아이들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도록 깨끗하고 안전한 우물을 지어주세요! 

후원하기